제33회 총회에 대한 감리교여성연대의 입장   올해 열린 제33회 감리회 행정총회는 성별·세대별 할당제 의무화 이후 두 번째 총회입니다. 어렵게 자리가 마련된 만큼 총대로 선출된 여성들뿐 아니라